탈북청년들의 뷰티플힐링

주영훈 선생이 진행하는 가운데 북에서 온 청년들이 북에서, 제3국에서, 한국에서의 경험, 그리고 세 청년의 꿈을 담은 이야기입니다.